본문으로 바로가기
62969103 0512020092362969103 04 0403003 6.1.20-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600815443000 1600818565000

머스크 "한달만 기다려라 완전 자율주행차 나온다"(종합)

글자크기

테슬라 배터리 행사서 "올 판매량 30~40%증가 예상"

"차세대 배터리, 더 강력 예상…가격은 지금 절반"

뉴스1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 © AFP=뉴스1 자료 사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신기림 기자 = “한 달만 기다려라, 완전 자율주행차가 나올 것이다”

미국의 전기차 업체인 테슬라의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가 이같이 선언했다.

머스크 CEO는 22일(현지시간) 미국 실리콘밸리 프리몬트 공장 외부에서 열린 주주총회 겸 ‘배터리데이’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그때쯤이면 모든 사람들이 변화의 규모를 진정으로 이해하게 될 것”이라고 기염을 토했다.

이날 머스크 CEO는 검은색 티셔츠와 청바지를 입고 연단에 등장했다. 그는 "배터리 비용을 크게 낮추었다"며 "우리는 아직 저렴한 차량이 없지만 조만간 갖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특히 차세대 배터리는 더 강력하고 오래가며 지금보다 가격이 절반으로 낮아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테슬라의 새로운 원통형 배터리를 4680으로 명명하며 에너지는 기존의 5배, 파워는 6배, 주행거리는 16% 늘어날 것이라고 밝혔다.

머스크 CEO는 이와 함께 자사 전기차 판매가 지난해보다 30~40%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테슬라의 지난해 판매는 36만7500대로 머스크의 예상대로라면 올해 판매량은 47만7750~51만4500대 수준이다. 테슬라의 생산목표는 50만대다.

이날 주주총회에 이은 배터리데이 행사는 캘리포니아주 프리몬트에 위치한 본사 주차장에서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됐다.

머스크는 주차장에 설치된 무대에서 행사를 진행 중이다. 초청장을 받은 250명 주주들은 주차된 테슬라의 모델3 차량에 탑승한 채 '경적'을 울리며 머스크 발언에 호응하고 있다.

이와 별도로 세계 각국 26만 명이 유튜브를 통해 이 행사를 지켜보고 있다.

한편, 이날 행사 시작 전 마감된 미국 주식시장에서 테슬라 주가는 전날보다 25.16달러(5.6%) 떨어진 424.23달러에 마감했다. 시간외거래에서는 완전 자율주행차와 배터리 신기술 소식이 전해지며 -0.50%로 낙폭이 축소됐다.
sinopark@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