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67354 0182020092362967354 06 0602001 6.1.20-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801266000 1600801330000 related

“부모는 처음이잖아”…함소원♥진화, 불화설 일축→딸 문제로 뭉쳤다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함소원 진화 부부가 불화설을 잠재웠다.

지난 22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에서는 함소원 진화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진화는 요리하는 프로그램 촬영을 마치고 오랜만에 집을 찾았다. 딸 혜정의 훈육을 방금 마친 후이기에 집이 지저분한 상황. 진화는 정리정돈 안된 집을 지적했다.

매일경제

함소원 진화 부부가 불화설을 잠재웠다. 사진=아내의 맛 캡쳐


이에 두 사람은 또 싸움을 시작했고, 혜정은 울음을 터트렸다. 이때 함소원의 엄마가 등장했다. 함소원의 엄마는 “애 앞에서 큰소리 내지 말라고 그러지 않았냐. 죄짓는 거다”라고 말했다.

이에 함소원은 진화을 데리고 나와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함소원은 “오늘 무슨 일이 있었는지 알아? 혜정이가 가빈이를 할퀴었어. 오늘같이 일에 부딪히면 아이를 어떻게 가르쳐야하는지 나도 잘 모르겠어. 나도 엄마가 처음이잖아. 근데 당신은 오자마자 계속 잔소리만 하잖아”라며 토로했다.

진화는 “하나씩 배워가는 과정이라고 생각해. 천천히 배워가자. 우리도 부모는 처음이잖아”라며 함소원을 위로했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