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67086 0682020092362967086 03 0301001 6.1.21-RELEASE 68 동아일보 0 false false false false 1600797600000 1600797687000

장마-태풍에 농산물 가격 한달새 16%↑

글자크기

서비스물가지수 1995년 이후 최고치

유례없이 길었던 장마와 연이은 태풍으로 인해 추석을 앞두고 농산물 가격이 한 달 사이에 16% 올랐다. 주가 상승 등으로 서비스물가지수도 1995년 통계 작성 이후 최고치로 상승했다.

22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8월 생산자물가지수는 103.19로 1개월 전보다 0.5% 올랐다. 생산자물가지수가 3개월 연속 상승세를 이어간 데는 농산물 물가가 7월보다 16% 급등한 영향이 컸다.

특히 배추가 80.9%, 호박이 172.6%, 사과가 22.6% 상승했다. 한은은 올여름 역대 최장 장마, 2006년 이후 가장 많았던 강수량에다 태풍까지 겹치면서 출하량이 줄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국내 생산자가 국내 시장에서 제공하는 서비스의 종합적인 가격 수준을 보여주는 서비스물가지수는 7월보다 0.3% 오른 107.18로 집계됐다. 이는 한은이 관련 통계를 작성하기 시작한 1995년 이후 최고치다. 최근 주가가 상승하면서 금융 및 보험서비스 물가가 1.3% 올랐고 여름철 성수기 요금이 적용되면서 음식점 및 숙박 물가가 0.4% 상승했기 때문이다.

박희창 기자 ramblas@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