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66161 0432020092262966161 04 0401001 6.1.20-RELEASE 43 SBS 56427063 false true false false 1600785053000 1600785248000

트럼프 "'중국 바이러스'와 전투 중…유엔은 책임 물어야"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현지시간 오늘(22일) 코로나19에 대한 중국과 세계보건기구 WHO의 책임론을 거론하며 유엔이 이들에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 뉴욕에서 열린 제75차 유엔총회에서 화상연설을 통해 이같이 언급하면서 중국을 강하게 비난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유엔 창설 75년이 지난 지금, 우리는 다시 한번 거대한 글로벌 투쟁을 벌이고 있다"며 "188개국에서 무수한 생명을 앗아간 보이지 않는 적인 중국 바이러스와 치열하게 전투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바이러스 발생 초기에 중국은 국내 여행은 봉쇄하면서도 해외 항공편을 허용하면서 세계를 감염시켰다"며 "중국 정부와 중국이 사실상 통제하고 있는 WHO는 인간 대 인간 전염의 증거가 없다고 거짓 선언했다"고 언급했습니다.

또 "이후 그들은 무증상 사람들은 질병을 퍼뜨리지 않을 것이라고 거짓말했다"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유엔은 그들의 행동에 대해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그는 "미국은 2차 세계대전 이후 가장 공격적인 동원을 시작했다"며 "우리는 백신을 보급할 것이며, 바이러스를 격퇴할 것이며, 대유행을 끝낼 것이며, 유례없는 번영·협력·평화의 새 시대로 들어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중국의 만연한 오염을 무시한 채 미국의 예외적인 환경 기록을 공격하는 이들은 환경에 관심이 없다"며 "그들은 미국에 벌을 주길 원할 뿐이다. 나는 그것을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만약 유엔이 효율적인 조직이 되려면 세계의 진짜 문제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며 "여기엔 테러리즘, 여성 억압, 강제 노동, 마약 밀매, 인신 및 성 매매, 종교적 박해, 종교적 소수민족에 대한 인종 청소가 포함된다"고 했습니다.

그는 "우리는 또한 미국의 번영이 전 세계 자유와 안보의 기반이라는 것을 알고 있다"며 "우리는 끔찍한 이란 핵 협정에서 탈퇴했고, 세계 최고의 테러지원국에 치명적인 제재를 가했다"고 말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김혜민 기자(khm@sbs.co.kr)

▶ [마부작침] 아무나 모르는 의원님의 '골목식당'
​▶ [뉴스속보] 코로나19 재확산 현황
▶ 더 깊은 인물 이야기 '그, 사람'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