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59607 0562020092262959607 03 0301001 6.1.19-RELEASE 56 세계일보 58682312 false true false false 1600760819000 1600761639000

코스피·코스닥 2%대 동반 하락… “美 증시 영향받은 듯”

글자크기
세계일보

22일 오후 서울 중구 하나은행 딜링룸에 지수가 표시되고 있다. 뉴시스


코스피가 2% 이상 급락하며 장을 마쳤다.

22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56.80포인트(2.38%) 내린 2332.59에 거래를 마쳤다.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2321억원, 7691억원을 팔아치우며 하락세를 주도했는데, 외국인과 기관의 순매도 금액을 합치면 1조12억원이나 된다. 반면 개인은 9918억원을 순매수하며 외국인과 기관이 쏟아낸 매물을 받아냈다.

코스피 지수가 하락한 건 전날 미국 증시의 영향으로 보인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미국의 유동성 논란과 정치 불확실성, 영국의 2차 봉쇄 우려 등의 여파로 매물이 출회되면서 지수가 하락했다”며 “특히 외국인의 대규모 선물 순매도가 부담으로 작용했다”고 설명했다.

시가총액 상위권에 위치한 삼성전자(-1.69%), SK하이닉스(-3.79%),삼성바이오로직스(-1.22%), 네이버(-2.57%), 현대차(-2.97%), 셀트리온(-3.77%), 카카오(-3.16%), LG생활건강(-1.60%) 등 대부분 종목이 하락 마감했다. 10위권 안에서는 LG화학(1.91%)과 삼성SDI(0.11%)만 올랐다.

업종별로는 운수창고(-3.72%), 의약품(-3.81%), 운송장비(-3.46%), 섬유·의복(-3.25%), 기계(-3.18%)를 비롯해 모든 종목이 약세를 보였다. 주가가 오른 종목은 80개, 내린 종목은 816개고 보합은 13개 종목이었다.

유가증권시장의 거래량은 10억3715만주, 거래대금은 17조4525억원으로 집계됐다.

한편 코스닥 지수는 전장보다 24.27포인트(2.80%) 내린 842.72로 마감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0.73포인트(0.08%) 오른 867.72로 개장해 보합권에서 등락하다가 하락 폭을 키웠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기관이 1641억원을 순매도했다. 개인과 외국인은 각각 1451억원, 305억원을 순매수했다.

시총 상위주인 셀트리온헬스케어(-3.72%), 에이치엘비(-8.15%), 알테오젠(-3.38%), 카카오게임즈(-6.22%), 셀트리온제약(-4.66%), 제넥신(-4.79%), 에코프로비엠(-3.69%), 케이엠더블유(-1.16%), CJ ENM(-5.32%)이 내렸고 10위권 내에서는 씨젠(3.46%)만 올랐다.

코스닥시장의 거래량은 19억2058만주, 거래대금은 12조375억원이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달러당 7.0원 오른 1165.0원에 마감했다.

이희진 기자 heejin@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