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52805 1082020092262952805 06 0602001 6.1.19-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59457814 false true false false 1600751692000 1600751715000 related

'보이스트롯' 슬리피X딘딘, 결승전 듀엣…딘딘 "슬리피가 가야 할 길은 트로트"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영아 인턴기자] ‘보이스트롯’ 래퍼 슬리피와 딘딘이 파격 듀엣 무대를 선보인다.

오는 25일 방송되는 MBN 예능 '보이스트롯'에서는 대망의 결승전이 펼쳐진다.

이번 주 방송될 '보이스트롯' 결승전은 1차 듀엣 미션과 2차 개인 미션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무엇보다, 상상 초월의 스타들이 최종 10인의 듀엣 파트너로 출연해 시청자들을 깜짝 놀라게 할 전망이다.

이 가운데 랩트로트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 준결승전 2위라는 파란을 일으킨 슬리피는 절친인 래퍼 딘딘과 함께 출연해 기대감을 높인다. 딘딘은 “처음엔 전혀 기대하지 않았는데, 지금은 슬리피가 가야 할 길은 트로트라고 생각한다”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고 한다. 하지만 훈훈함도 잠시, 무대에서 내려온 두 사람은 “그걸 왜 안 했어”, “긴장해서 깜빡했다”라며 티격태격했다고 전해져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런가 하면 슬리피는 “'보이스트롯'에 지원하고 다시 연락드려 못 하겠다고 말씀드린 적이 있다. 폐를 끼칠까 봐 용기가 안 났다”라는 고백과 함께 울컥해 장내를 숙연하게 만들었다는 후문. 과연 심사위원들을 감동시킨 슬리피의 진심은 무엇이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보이스트롯' 최종회는 25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N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