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52293 0522020092262952293 02 0204001 6.1.20-RELEASE 52 뉴스핌 62601437 false true false false 1600750991000 1600751076000

시민단체, 추미애 검찰 고발…'딸·아들 위해 정치자금 사용'

글자크기
[서울=뉴스핌] 장현석 기자 =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딸이 운영하는 식당에 정치자금을 사용한 혐의로 검찰에 고발됐다.

22일 법조계에 따르면 시민단체 행동하는자유시민은 이날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에 추 장관을 정치자금법 위반 및 사기 혐의로 고발했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2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 질의에 답하고 있다. 2020.09.21 leehs@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 단체는 "추 장관은 의원 간담회라는 명목으로 정치자금을 친딸의 식당에 사용했다"며 "파주에서 의원 간담회를 하면서 논산에서 정치자금을 사용하는 등 부정하게 사용한 의혹도 드러났다"고 주장했다.

이어 "추 장관은 수삽차례에 걸쳐 자신의 딸과 아들을 위해 정치자금을 사용했다"며 "국회의원은 누구보다 투명하게 회계를 관리하며 정치자금을 지정된 목적에 부합하게 사용할 의무가 있다"고 강조했다.

앞서 추 장관은 2014년 11월~2015년 8월 딸이 운영하던 이태원 식당에서 사비가 아닌 후원금으로 21차례 식사를 하는 등 총 252만원을 사용한 사실이 알려졌다.

추 장관은 2017년 1월 아들의 논산 육군훈련소 수료식이 있던 날 인근 고깃집과 주유소에서 정치자금을 썼다는 의혹도 받고 있다. 당시 추 장관은 경기 파주에 일정이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kintakunte87@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