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51484 0352020092262951484 02 0213001 6.1.20-RELEASE 35 한겨레 62164950 false true false false 1600749749000 1600750511000

충남 천안 중학생 형제 코로나19 확진…1학년 전수조사

글자크기
한겨레

의료진이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채취하는 모습. <한겨레> 자료사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충남 천안에서 중학생 형제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충남도는 22일 충남 천안에 사는 10대 2명(충남 469·470번째, 천안 225·226번째)이 확진됐다고 밝혔다. 이들은 형제로 충남 천안의 ㅅ중학교 1학년과 3학년 재학생이다. 시흥 132번째 확진자의 친척으로 접촉자로 분류돼 검사를 받았다. 이들 형제는 지난 19∼20일 경남의 한 장례식장에서 친척인 시흥 확진자와 만났다.

지난주에는 1·3학년 원격수업을 해 둘 다 등교하지 않았고, 이번 주에는 1학년인 동생만 지난 21일 하루 학교에 갔다. 방역당국은 해당 학교 전 학년 수업을 원격으로 전환하고, 1학년 전체 학생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홍성에 사는 50대 여성(충남 471번째, 홍성 23번째)도 확진 판정을 받았는데, 감염경로는 조사 중이다. 아산에서 확진된 30대 여성은 지난 8일 카자흐스탄에서 입국한 뒤 자가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았다.

최예린 기자 floye@hani.co.kr

▶더불어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 언론, 한겨레 구독하세요!
▶네이버 채널 한겨레21 구독▶2005년 이전 <한겨레> 기사 보기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