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51248 0112020092262951248 06 0601001 6.2.0-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600749478000 1600749974000 related

이윤미, 39년 만에 점 뺀 이유 "주영훈 말에 상처받았다"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김자아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배우 이윤미 유튜브채널 '원더마마tv' 영상,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이윤미가 트레드마크였던 얼굴 점을 뺀 이유를 밝혔다.

이윤미는 지난 21일 자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이윤미의 원더마미tv'를 통해 "점이 아니라 혹이지. 남편이 한 말. 그래서 점 뺐어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을 통해 이윤미는 39년 만에 얼굴 점을 뺀 이유를 밝혔다.

이윤미는 영상 썸네일로 '아 옛날이여. 39년지기 친구와 이별하기'라는 글을 적어 자신의 얼굴 점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윤미는 "입 주위에 있는 점들은 먹을 복도 있다고 하고, 제 매력이라고 봐주시는 분들도 많아서 뺄 생각을 못 했었다"며 "사이즈가 점점 커지는 것 같아서 괜히 건드렸다가는 흉이 질 것도 같아서 엄두도 못 냈다"고 점을 빼지 않았던 이유를 밝혔다.

이어 이윤미는 점을 빼기로 한 이유를 밝히며 남편 주영훈을 언급했다.

이윤미는 "앞머리를 잘랐는데 코 옆에 점이 크게 느껴졌다. 그래서 (남편) 주영훈씨한테 '원래 내 점이 컸었나'라고 물어봤다"고 말했다.

이윤미는 "(주영훈이) '원래 그랬어, 아니 근데 그건 점이라고 하기는 좀 그렇고 혹이지'라고 말하더라"라며 "그 말에 너무 상처가 됐던 것 같다"고 털어놨다.

이후 이윤미는 점을 빼기 위해 병원을 알아봤고, 조직검사까지 마친 뒤 점을 뺐다고 밝혔다.

한편 이윤미는 지난 2006년 가수 겸 프로듀서 주영훈과 결혼해 슬하에 세 딸을 두고 있다.

김자아 기자 kimself@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