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50070 0012020092262950070 04 0402002 6.1.20-RELEASE 1 경향신문 62165766 false true false false 1600746660000 1600749268000

시진핑 “코로나19는 전 세계에 가혹한 시련…세계적 강력대응 필요”

글자크기
[경향신문]

경향신문

사진 신화통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이 “코로나19 사태는 전 세계에 가혹한 시련”이라면서 전 세계적 위협에는 전 세계적으로 대응해야 한다고 국제 협력을 촉구했다.

22일 신화통신에 따르면 시 주석은 전날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유엔 75주년 기념 고위급회의 화상 연설에서 “지금 세계는 큰 변화의 국면을 맞고 있으며 갑작스러운 코로나19 사태는 전 세계에 가혹한 시련”이라면서 “세계적인 위협과 도전에 맞서 전 세계적인 강력한 대응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유엔의 역할에 대해 공정 지지, 법치 시행, 협력 촉진, 집중 행동 등 4가지 제안을 했다.

시 주석은 공정을 지켜야 한다는 첫 번째 제안과 관련해 “어떤 나라도 국제 업무를 독차지하고, 다른 나라의 운명을 지배하며 발전 우위를 독점할 수 없다”면서 “일방주의는 출구가 없으므로 각국이 안전을 함께 수호하고 발전 성과를 공유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냉전 사고에 따라 이데올로기로 선을 긋고 제로섬 게임을 하는 것은 자국 문제를 해결할 수도 없을 뿐 아니라 인류가 직면한 도전에도 대처하기 힘들다”면서 “우리가 할 일은 갈등 대신 대화, 협박 대신 협상, 제로섬 대신 상생”이라고 했다.

베이징 | 박은경 특파원 yama@kyunahyang.com

▶ 장도리 | 그림마당 보기
▶ 경향 유튜브 구독▶ 경향 페이스북 구독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