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49983 0512020092262949983 01 0103001 6.1.20-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746291000 1600746296000

통신비 선별지원, 105만명 무료 독감 접종 추경안 합의(상보)

글자크기
뉴스1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왼쪽)와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 2020.9.15/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호승 기자,한재준 기자 =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은 22일 제4차 추가경정예산 중 이동통신요금 지원사업 대상을 축소하고, 무료 독감 예방 접종 예산을 증액하기로 합의했다.

김태년 민주당 원내대표와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이날 회동을 한 뒤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하는 합의문을 발표했다.

양당 원내대표가 4차 추경안에 합의함에 따라 국회는 이날 저녁 본회의를 열고 추경안을 처리할 예정이다.

여야 원내대표는 통신요금 지원사업 대상을 애초 만 13세 이상 전 국민에서 만 16~34세, 만 65세 이상으로 조정했다.

반면, 의료급여 수급권자(70만명), 장애인연금·수당 수급자(35만명) 등 취약계층 105만명을 대상으로 인플루엔자 무상 예방접종을 위한 예산은 증액하기로 했다.

중학교 학령기 아동(만13~15세)에 대해서는 비대면 학습지원금(아동양육 한시지원사업) 15만원을 지급하기로, 전국민 20%(1037만명)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물량 확보를 위한 예산을 증액하기로 합의했다.
yos547@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