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45647 0912020092262945647 08 0801001 6.1.19-RELEASE 91 더팩트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739652000 1600739665000

"전화 걸면 임영웅이 화면에" SKT, 통신사 최초 '영상 컬러링' 출시

글자크기
더팩트

SK텔레콤이 오는 24일 숏폼 영상을 활용한 '보이는 컬러링' 서비스 'V 컬러링'을 국내 통신사 최초로 출시한다. /SK텔레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K텔레콤 "이제는 영상 컬러링 시대"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SK텔레콤은 오는 24일 숏폼 영상을 활용한 '보이는 컬러링' 서비스 'V 컬러링'을 국내 통신사 최초로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V 컬러링'은 고객이 미리 설정한 영상을 수신자에게 전화한 발신자 휴대전화에 통화가 연결될 때까지 보여주는 '영상 컬러링' 서비스다.

'V 컬러링'은 LTE와 5G 요금제를 사용하는 스마트폰 이용자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전용 앱을 설치하고 'V 컬러링' 서비스에 가입하면 된다. 앱은 원스토어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24일부터 다운로드받을 수 있다. 가입도 24일부터 SK텔레콤 대리점이나 고객센터, 온라인 T월드 사이트, 'V 컬러링' 앱에서 가능하다.

'V 컬러링' 가입 고객은 앱에서 제공되는 콘텐츠 중 사용자 맞춤형으로 제공되는 영상을 선택할 수 있다. 본인이 제작 또는 소유한 영상을 선택해 컬러링으로 설정할 수도 있다.

발신자는 'V 컬러링'에 가입하지 않아도 T전화 앱으로 전화하면 수신자가 설정한 영상을 볼 수 있다. 개인화 설정 기능도 제공한다. 1일 3개 시간대로 나눠 다른 영상을 설정할 수 있으며, 최대 7개의 전화번호에 각각 다른 영상을 설정할 수도 있다.

T전화 앱을 사용하지 않는 고객에게는 영상 대신 수신자가 설정한 음성 컬러링 서비스를 제공한다. 안드로이드 OS가 탑재된 스마트폰 이용자는 모두 'V 컬러링' 앱을 이용할 수 있으며, '아이폰' 이용자도 모바일 웹을 통해 'V 컬러링' 서비스 가입과 영상 설정이 가능하다. 다만 '아이폰' 이용자가 전화를 걸면 음성 컬러링을 들려준다.

SK텔레콤은 짧은 통화 연결 시간 동안 영상을 감상하는 'V 컬러링' 서비스의 특성을 고려해 틱톡과 독점 제휴를 체결하고, 주요 기획사와 방송사, 샌드박스를 비롯한 MCN 등과 협업해 다양한 숏폼 영상을 제공할 예정이다.

더팩트

SK텔레콤은 'V 컬러링'이 5G 시대의 주요 콘텐츠로 떠오르는 숏폼 영상의 한국형 플랫폼으로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더팩트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한, 'V 컬러링'에 △사용자 맞춤 콘텐츠 제안 기능 △인기 콘텐츠 추천 및 큐레이션 기능 △영상 촬영과 편집을 통한 UGC 제작 기능 등도 제공해 이용자 편의성을 높일 계획이다. 세대별 선호 영상도 분석해 고객이 원하는 영상을 폭넓게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할 방침이다.

특히 MZ세대가 선호하는 아이돌과 크리에이터 영상, 뮤직비디오, 유머·화제 영상은 물론, 중장년층을 위한 미스터트롯 톱6(임영웅·영탁·이찬원·정동원·장민호·김희재) 출연진, 힐링·자연 영상 등을 제공하고, 전 세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캐릭터와 통화 상황에 맞는 콘텍스트 영상, 동식물 및 소셜 캠페인 영상 등도 서비스한다.

추석을 앞두고 전화한 지인에게 명절 덕담을 건넬 수 있도록 셀럽과 캐릭터를 활용한 추석 인사 영상도 제공한다. 이후 수능, 크리스마스, 설 명절 등 다양한 기념일에 활용할 수 있는 콘텐츠도 지속적으로 마련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사회적 거리두기 등 사회적 관심사를 반영한 소셜 캠페인, 나만의 관심사를 다른 사람에게 공유할 수 있는 취미, 스포츠 영상 등을 포함해 약 400편의 콘텐츠를 24일부터 제공하고, 올해 말까지 1000개 이상으로 영상을 확대할 계획이다.

'V 컬러링' 가입 고객은 12월 말까지 월정액 100원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12월에 가입하는 고객은 2021년 1월까지 월정액 100원으로 이용이 가능하다. 'V 컬러링' 서비스는 '월 100원' 프로모션이 종료된 내년부터 월정액 3300원의 유료 부가서비스로 제공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V 컬러링'이 5G 시대의 주요 콘텐츠로 떠오르는 숏폼 영상의 한국형 플랫폼으로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스마트폰에 기본 기능으로 탑재되고, 통신 3사 연동 서비스가 도입되면 성장 폭이 더 커질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유영상 SK텔레콤 MNO사업대표는 "'V 컬러링'은 세계 최초로 음성 컬러링을 선보인 SK텔레콤이 5G 시대에 맞춰 새롭게 출시하는 '보이는 컬러링' 콘셉트 서비스"라며 "모바일로 개성과 재미를 추구하는 고객들의 트렌드에 맞게 'V 컬러링'이 한국형 대표 숏폼 구독형 서비스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rocky@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