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33148 0562020092162933148 01 0101001 6.1.20-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678800000 1600678885000

이상직 의원 측근 3명,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 청구

글자크기

총선 당내 경선서 ‘지지호소’ 문자 대량발송 혐의

세계일보

이상직 더불어민주당 의원. 연합뉴스


이상직 더불어민주당 의원(전주을) 측근 3명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체포돼 구속영장이 청구됐다.

전주지검은 지난 총선 당내 경선 과정에서 이 의원의 지지를 호소하는 문자 메시지를 대량으로 보낸 혐의로 그의 측근 A씨 등 3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들은 이 의원의 선거캠프에서 활동하면서 올해 초 4·15 총선을 앞두고 이뤄진 당내 경선 과정에서 이 의원의 지지를 호소하는 문자 메시지를 권리당원과 시민 등에게 대량 발송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이러한 혐의를 포착하고 총선 다음날 곧바로 이 의원 선거캠프 사무실을 압수수색해 관련 증거물을 확보했다. A씨 등에 대한 구속 영장 발부 여부는 이날 오후 결정될 전망이다.

전주지검 관계자는 “수사가 진행 중이어서 자세한 내용은 확인해줄 수 없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이 의원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 재직 당시 명절을 맞아 자신의 명의로 된 선물을 지방의원들에게 전달해 선거관리위원회로부터 검찰에 고발됐다. 또 지난 2월15일 전주의 한 교회에서 대통령이 자신에게 “(미래통합당 비례대표 후보인) 정운천 후보를 꺾어달라”는 취지로 말했다는 발언을 하고 명함을 배포한 혐의로 고발되기도 했다.

이 의원은 이스타항공 창업자이자 실소유주로서 경영난을 이유로 항공사 매각을 추진하고 근로자들의 임금 체불과 대량 해고 사태를 불러일으켜 제명 위기를 맞고 있다. 민주당 윤리감찰단은 그의 재산신고 누락과 부동산 투기 의혹에 대해 조사해 조만간 제명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전주=김동욱 기자 kdw7636@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