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32949 0562020092162932949 02 0208001 6.1.20-RELEASE 56 세계일보 61860747 false true false false 1600678512000 1600678705000

제12호 태풍 ‘돌핀’ 발생… “한반도 영향 미미할 듯”

글자크기

일본 오키나와 동남동쪽 약 690㎞ 부근 해상에서 시간당 10㎞ 속도로 동북동진 중

세계일보

21일 오후 4시 기준 태풍 돌핀 예상 이동 경로. 기상청 제공


제12호 태풍인 가을태풍 ‘돌핀’(Dolphin)이 21일 오후 3시쯤 발생했다. 기상청은 이 태풍이 일본 내륙에 직접적 영향을 미치며, 우리 내륙과 도서에는 영향이 없을 것으로 내다봤다.

기상청이 이날 오후 4시 발표한 통보문에 따르면 돌핀은 오후 3시 기준 일본 오키나와 동남동쪽 약 690㎞ 부근 해상에서 시간당 10㎞ 속도로 동북동진 중이다.

해당 위치는 동경 134.6도, 북위 25.1도로, 중심기압은 998h㎩(헥토파스칼)이다. 최대풍속은 시속 68㎞(초속 19m), 강풍반경 250㎞이다.

우리 기상청은 이 태풍이 북진을 거듭해 24일 오후 3시쯤 일본 오사카 남남동쪽 약 120㎞ 부근 육상에 상륙할 것으로 전망했다. 태풍은 북상하며 최대풍속이 시간당 83㎞까지 빨라진 뒤 점차 줄어들 것으로 점쳐졌다.

이 태풍이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은 현재 높지 않다. 국가태풍센터 관계자는 “일본행이 예상되며, 직접적 영향권에 들 것”이라고 밝혔다.

기상청은 또 “이 태풍은 72시간 이내 온대저기압으로 변질, 소멸 수순을 밟을 것으로 예상된다”고도 덧붙였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