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30144 1112020092162930144 01 0102001 6.1.20-RELEASE 111 서울경제 62441385 false true false false 1600673935000 1600673949000

스가日총리, 文대통령에게 "양국은 중요한 이웃나라...미래지향적 관계 기대"

글자크기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신임 총리가 문재인 대통령에게 “양국이 중요한 이웃나라”라며 “어려운 문제를 극복해서 미래지향적인 양국관계 구축을 기대한다”고 답신을 보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21일 스가 총리에 대한 문 대통령의 축하 서신에 스가 총리가 이 같은 답신을 전했다고 밝혔다. 답신은 지난 19일 문 대통령에게 전달됐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16일 스가 총리 앞으로 취임을 축하하는 서한을 보냈다. 문 대통령은 “스가 총리 재임기간 중 한일 관계를 더욱 발전시키기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자”며 “기본적 가치와 전략적 이익을 공유할 뿐 아니라 지리적·문화적으로 가장 가까운 친구인 일본 정부와 언제든지 마주앉아 대화하고 소통할 준비가 되어 있으며, 일본 측의 적극적인 호응을 기대하고 있다”고 적었다.
/허세민기자 semin@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