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27714 0372020092162927714 06 0601001 6.1.19-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670432000 1600670448000 related

[POP이슈]강성범-권상우, 도박 의혹 제기에 부인→해명 "사실무근"(종합)

글자크기
[헤럴드POP=박서현기자]

헤럴드경제

강성범 권상우/사진=헤럴드POP DB



강성범, 권상우가 갑작스러운 도박 의혹에 억울함을 표하며 부인했다.

20일 연예기자 출신 김용호 씨는 자신이 운영 중인 유튜브 채널 '연예부장'을 통해 강성범이 필리핀 카지노의 VIP라고 주장하며 "강성범에 대한 여러 제보를 받았다. 과거 도박 전력은 물론, 다른 제보도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계속 방송을 한 것을 알렸다.

방송 이후 강성범은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이름을 올렸고, 논란이 커지자 직접 입장을 밝혔다. 그는 인터뷰를 통해 "필리핀 한인들을 많이 알아서 행사를 많이 간다. 가족 여행 가기도 좋고 그런 곳이라 항상 거길(호텔) 잡아주는데 지하에 카지노가 있고 가운데에 쇼하는 무대가 있다. 거기서 집사람과 가족 여행을 가는데 현지 가수들이 와서 쇼도 하는데 그걸 보면서 맥주 마시면서 논다"며 억울함을 표했다.

또한 강성범은 음주운전과 마약 모두 사실무근이라며 "오늘이나 내일 중 유튜브를 통해 전면 반박하겠다"고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공식입장을 전할 것을 알리기도 했다.

김용호 씨는 이날 유튜브 방송에서 권상우의 과거 도박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그는 "신정환이 2005년 서울 청담동의 한 사설 카지노에서 검거됐을 때 함께 있었던 톱스타 C씨는 권상우"라며 "경찰이 훨씬 더 유명한 권상우를 잡아가야 하는데 신정환을 잡아갔다. 당시 조직의 비호 하에 권상우는 도망가고 신정환만 잡혀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권상우의 소속사 수컴퍼니 측 관계자는 헤럴드POP에 "사실무근이다"라며 대응할 가치도 없는 거짓임을 강조했다.

강성범이 김용호 씨의 주장에 반박하고 거짓을 바로잡을 것이라고 밝히고, 김용호 씨 역시 추가 폭로를 예고하면서 진실공방은 계속해서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