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26331 0182020092162926331 04 0401001 6.1.19-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false false false 1600668802000 1601275098000

바이든, 펜실베이니아 유세에서 또 말실수 "코로나 사망 2억명"

글자크기
미국 민주당 조 바이든 대선 후보가 또 말실수를 했다.

폭스뉴스 등 미국언론에 따르면 바이든 후보는 20일(현지시간)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 국립헌법센터에서 열린 유세에서 "연설이 끝날 때쯤엔 코로나19로 2억명이 사망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미국 코로나19 사망자는 약 20만여명으로 실제보다 1000배 부풀려 말한 것이다.

이 같은 조 바이든의 말실수는 영상은 공화당 전국위원회(RNC)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전파됐다.

한편 바이든 후보의 말실수는 반복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사망자와 관련해선 지난 6월 펜실베이니아주 유세에서도 1억2000만명을 넘었다고 잘못 말했다.

바이든 후보는 지난달 전국흑인기자협회(NABJ) 및 히스패닉기자협회(NASJ)와 화상 인터뷰에서 "흑인계 미국인 사회와 달리 라틴계 미국인 지역사회는 여러 사안에 엄청나게 다양한 태도를 가졌다"고 말해 논란을 빚은 바 있다. 흑인사회에 다양성이 없다고 풀이될 수 있는 발언이었기 때문이다.

[이상규 기자 boyondal@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