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26021 0032020092162926021 05 0506003 6.1.21-RELEASE 3 연합뉴스 48384651 true true false false 1600668450000 1600682895000

'4골 폭발' 손흥민, 베팅업체 '득점왕' 배당률서 3번째 순위

글자크기

배당률 6으로 살라흐-오바메양 다음으로 높은 가능성

연합뉴스

4골 넣고 퇴근하는 손흥민
[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승부의 향방에 누구보다 민감한 도박사들이 '4골 폭풍'을 일으킨 손흥민(28·토트넘 홋스퍼)의 잉글랜드 프로축구 득점왕 타이틀을 차지할 가능성을 높게 평가했다.

21일 유명 베팅업체 '베트365' 홈페이지를 보면 2020-2021시즌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 베팅에서 손흥민의 배당률은 전체에서 세 번째로 낮은 6으로 책정돼있다.

이는 1천원을 걸었을 때 손흥민이 득점왕에 오르면 총 6천원을 돌려준다는 의미다.

베팅업체는 이뤄질 가능성이 높아 보이는 일에 낮은 배당률을 매긴다.

가장 낮은 배당률을 기록한 선수는 2017-2018, 2018-2019 2시즌 연속 득점왕에 올랐던 무함마드 살라흐(리버풀)로 5였다.

두 번째는 피에르-에므리크 오바메양(아스널)으로 배당률 5.5를 기록 중이다.

손흥민의 토트넘 동료이자 4골을 모두 도운 스트라이커 해리 케인은 손흥민에 이어 4번째로 낮은 배당률(8)을 보였다.

연합뉴스

3번째로 낮은 손흥민 배당률
[베트365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대다수 베팅업체는 손흥민의 득점왕 가능성을 두고 20~25정도의 배당률을 책정하고 있다.

전날 사우샘프턴전에서 손흥민이 절정의 골 감각을 과시하자 베트365가 먼저 발 빠르게 배당률 조정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손흥민은 전날 열린 사우샘프턴과의 EPL 2라운드에 선발 출전해 1-1을 만드는 동점 골을 넣은 것을 시작으로 총 4골을 연속으로 몰아쳐 토트넘을 5-2 승리로 이끌었다.

손흥민은 현재 도미닉 칼버트-르윈(에버턴)과 함께 4골로 EPL 득점 공동 선두에 올라있다.

ah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