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25834 0512020092162925834 08 0804001 6.1.19-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668229000 1600668250000

"게임은 꿈이자 추억"…게임이 바꿔놓은 내 인생, 37개 사연

글자크기

넷마블, '제1회 게임인라이프' 수상작 37건 선정



(서울=뉴스1) 정윤경 기자 = 넷마블문화재단은 건강한 게임문화 확산을 위한 공모전 '제1회 게임인라이프(Game in Life)'의 온라인 시상식을 지난 18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넷마블문화재단은 전문가 심사를 통해 넷마블문화재단 이사장상(1명), 넷마블문화재단 대표상(1명), 최우수상(5명), 우수상(10명), 장려상(20명)으로 시상 부문을 나눠 총 37건의 작품을 선정했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이번 시상식에는 이승원 넷마블문화재단 대표, 이나영 넷마블문화재단 사무국장, 심사위원을 대표해 김혜란 세종대학교 교수가 현장에 참석했다. 수상자 37명과 심사위원 전옥배PD는 온라인으로 참가했다.

이승원 넷마블문화재단 대표는 축사를 통해 "게임과 함께 한 삶의 이야기들을 들려주신 수상자 분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넷마블문화재단은 게임의 가치와 의미를 새기는 일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사장상은 김정범씨의 '내 삶의 BGM'이 받았다. 내 삶의 BGM은 게임음악을 만들고 싶다는 김정범씨의 이야기를 담은 창작곡으로 프로 못지않은 감각적인 영상까지 더해져 심사위원들에게 높은 점수를 받았다.

시상식에서 김정범씨는 "게임은 내게 꿈을 준 존재이기도 하지만 하나의 추억이기도 하다"며 "같은 시대를 살아온 사람들, 게임을 즐기는 사람들이 모두의 노래라고 느꼈으면 한다"고 말했다.

대표상은 김철기씨가 그린 웹툰 '내 인생 레벨업'이 차지했다. 이 웹툰은 평소 자신감이 없었던 주인공이 게임을 통해 사람들과 소통하고, 자신감을 갖게 됐다는 내용으로 뛰어난 스토리텔링을 보여줘 대표상을 차지했다.

최우수상은 게임하는 아들을 이해할 수 없었던 어머니가 이제는 아들이 자랑스럽다는 오설자씨, 게임으로 만난 인연으로 결혼까지 하게 된 서현정씨, 게임에서 누군가의 진솔한 친구가 되어준 신순우씨 등의 사연들이 눈길을 끌었다.

상금은 이사장상 500만 원, 대표상 300만 원, 최우수상 100만 원, 우수상 50만 원, 장려상 30만 원과 부상으로 넷마블 IP(지식재산권) 상품들이 지급됐다.

수상작들은 게임인라이프 공모전 공식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추후 수상집으로도 만나볼 수 있다.

올해 처음 열린 게임인라이프 공모전은 게임으로 긍정적인 변화를 경험한 이용자들의 사연을 작품으로 모집해 시상하는 공모전으로, 넷마블 창립 20주년을 기념해 넷마블이 특별 기획한 사회공헌 사업이다.

뉴스1

지난 18일 열린 게임인라이프 공모전 시상식에서 이승원 넷마블문화재단 대표가 수상자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넷마블 제공)©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v_v@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