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24358 0592020092162924358 08 0803001 6.1.19-RELEASE 59 지디넷코리아 59621382 false true false false 1600666396000 1600676297000

V50S씽큐·갤럭시S10 출고가 내렸다

글자크기

출시 1년 지난 구형 스마트폰 가격 조정

(지디넷코리아=박수형 기자)출시 1년이 지난 구형 스마트폰 출고가가 잇따라 인하됐다. 갤럭시노트20 등 하반기 신형 스마트폰이 연이어 출시되는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21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이동통신 3사는 LG전자 V50S 씽큐 출고가격을 119만9천원에서 99만9천900원으로 인하했다.

LG V50S 씽큐에 앞서 갤럭시S10 5G 출고가도 조정됐다. LG유플러스는 갤럭시S10 5G 512GB 출고가를 128만1천500원에서 83만2천700원으로 인하했다.

지디넷코리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구형 스마트폰의 출고가 조정은 삼성전자와 LG전자의 하반기 전략 판매 스마트폰 출시의 영향이 크다.

통신사 한 관계자는 “구형 스마트폰이 신형 스마트폰과 비슷한 가격을 유지하면 재고로 쌓이게 된다”며 “유통망의 재고 수량을 고려해 제조사와 출고가 조정 협의를 거치게 된다”고 말했다.

실제 삼성전자 갤럭시노트20 시리즈와 갤럭시Z폴드2가 출시됐고, LG전자의 윙이 다음달부터 판매될 예정이다.

애플도 연내 아이폰12 발표와 출시를 앞두고 있다. 애플은 신형 아이폰을 출시하면 구형 아이폰의 출고가를 일괄 조정한다.

박수형 기자(psooh@zdnet.co.kr)

<저작권자 ⓒ '대한민국 대표 산업 미디어' 지디넷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