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21035 0092020092162921035 04 0401001 6.1.21-RELEASE 9 뉴시스 62165766 false true false false 1600660200000 1600660208000

中에 수입된 러시아산 오징어 포장지서 코로나19 검출

글자크기

접촉자 검사 모두 '음성' 반응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문예성 기자 = 중국으로 수입된 러시아 냉동 해산물 포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바이러스가 검출돼 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20일 중국중앙(CC) TV 등은 지린(吉林)성 창춘(長春)으로 수입된 러시아산 냉동 오징어 다리 제품의 포장지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창춘시 콴청구 보건 당국이 최근 수입산 냉동 오징어 제품과 관련해 무작위 검사를 진행한 가운데 한 샘플이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나타냈다.

아울러 제품은 지린성 훈춘시의 한 회사가 러시아로부터 수입해 창춘시로 판매할 것으로 확인했다.

당국은 이 수입품과 접촉했을 가능성이 있는 인원을 상대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할 결과, 모두 음성으로 나온 것으로 전해졌다.

당국은 관련 냉동수입품에 대한 검사 작업을 지속해서 진행할 계획이다.

앞서 중국은 노르웨이산 연어와 에콰도르산 새우, 브라질산 냉동 닭날개 등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검출됐다며 해당 해산물의 수입을 중단한 바 있다.

중국 세관 당국은 코로나19 바이러스가 검출된 이유로 지난 7월 독일, 미국, 영국, 브라질 독일 등 23개 업체로부터 육류 수입도 막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sophis731@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