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08435 1252020092162908435 01 0101001 6.1.20-RELEASE 125 MBC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635194000 1600637242000

이낙연, 세종문화회관 찾아 "공연 취소에도 대관료 100% 지불 불합리"

글자크기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코로나19 확산으로 극심한 어려움을 겪는 공연예술 현장을 찾았습니다.

이 대표는 어제(20일)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S씨어터에서 업계 종사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대면을 본질로 하는 공연예술계가 비대면의 시대에 어떻게 작품을 만들고 시장에 내보내고 유통할 것인가, 사람들은 어떻게 소비할 수 있는가에 대한 이야기를 듣고 싶어서 왔다"고 밝혔습니다.

배우이기도 한 김수로 더블케이 필름앤씨어터 대표는 "공연하는 사람들이 전생에 무슨 죄를 지었나 싶을 정도로 힘든 시기"라며 "공연이 취소돼도 대관료를 100% 다 내야 하는 상황"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이에 이 대표는 "대관료 문제는 처음 듣는데 대단히 불합리한 것 같다.

쓰지도 않는데 어떻게 100%를 내느냐"며 "문화체육관광부가 나섰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또 문화계에 대한 정부 지원이 온라인 쪽에 집중되는 문제에 대해 "아마 포스트 코로나를 빨리 준비하자는 욕심에서 그랬을 것"이라며 "문화부가 기획재정부의 가이드라인에 얽매여 있지 않나 싶은데 이야기를 하겠다"고 답했습니다.

배주환 기자(jhbae@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