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07557 0232020092162907557 06 0602001 6.1.20-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617084000 1600617098000 related

'복면가왕' 이혜성, 서당 개로 출연…"전현무 여친 수식어 부담, 헤쳐 나가야 할 도전 과제"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사진=MBC '복면가왕'


[아시아경제 김정호 기자] 이혜성 전 아나운서가 '복면가왕'에 출연해 눈길을 끌고 있다.


20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전현무의 연인이자 KBS 전 아나운서 이혜성이 노래를 뽐냈다.


이날 1라운드 마지막으로 '부뚜막 고양이'와 '서당 개'의 대결이 진행됐다. 결과는 부뚜막 고양이의 승리였고, 복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한 '서당 개'는 바로 전현무와 공개 열애 중인 이혜성 전 아나운서였다.


이에 대해 이혜성은 "일단 이런 큰 무대에 서게 되어 너무 영광이다. 제 노래 실력에도 불구하고 초대 해주셔서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이혜성은 전현무 여자친구라는 수식어에 대해 부담을 털어놓았다.


그는 "사실 부담이 많이 간다"며 "지금까지 방송에서 보여드린 모습이 별로 없어서 누구 누구의 여자친구로 인식하는 것 같다. 그건 앞으로 제가 헤쳐 나가야 할 도전 과제인 것 같다. 여러 모습을 보여주면 저 자체에 대한 관심을 가져주지 않을까 싶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김성주가 '복면가왕' 출연에 대한 전현무의 반응에 대해 묻자, 이혜성은 "혼자서 무대에 설 수 있는 좋은 기회니까 떨지 말고 잘하라더라. 뭐든지 열심히 하는 모습이 좋으니 최선을 다 해보자고 해줬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혜성 전 아나운서는 최근 프리를 선언, 전현무와 같은 소속사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김정호 객원기자 kim9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