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06081 0722020092062906081 03 0301001 6.1.21-RELEASE 72 JTBC 59454169 true true false false 1600597740000 1600601409000

"28~29일 재난지원금"…추석 전 받으려면 신청 서둘러야

글자크기

"추경 통과 맞춰 대상자에 안내문자"

소상공인, 28일 100만~200만원 대부분 지급될 듯



[앵커]

모두의 생명을 위해 세운 코로나 대책으로 누군가는 폐업하고, 누군가는 일자리를 잃었습니다. 이렇게 삶이 위태로워진 사람들을 지키는 것도 코로나를 막는 것만큼이나 중요한 문제죠. 지금부터는 이 부분을 집중적으로 살펴보겠습니다. 먼저 2차 재난지원금입니다. 추석 연휴 시작 직전인 28일에서 29일 사이 지급될 것으로 보이는데요. 추석 전에 지원금 받으려는 분들은 신청을 서둘러야 한다고 합니다.

이희정 기자가 신청 방법 설명해드리겠습니다.

[기자]

2차 재난지원금 대상자는 코로나로 직접적인 생계 피해를 받은 소상공인과 특수고용직 등 고용취약계층, 미취학 아동과 초등학생 가정입니다.

명절을 앞둔 만큼 이르면 추석 전에 지급한다는 게 정부 목표입니다.

이를 위해 지원금 대상자들에게 다음주로 예상되는 4차 추경 통과를 전후로 안내 문자를 보낼 예정입니다.

[김용범/기획재정부 1차관 (지난 18일) : 행정 정보를 통해 사전 선정되어 안내 문자를 받은 신속 지급 대상자는 별도 서류 없이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습니다.]

소상공인에게 100만~200만 원을 주는 새희망자금은 대부분 28일에 지급될 예정입니다.

소상공인 가운데 전산상으로 매출이 크게 감소됐거나 특별피해업종으로 확인된 경우입니다.

미취학아동과 초등학생 가정에게 주는 돌봄수당 20만 원도 이번 달 안에 받을 수 있습니다.

지자체마다 아동수당 지급망이 구축돼있고, 초등학교 이하 자녀로 한정돼 지급 대상이 명확하기 때문입니다.

특수고용직과 프리랜서 등에게 주는 고용안정지원금은 1차 지원을 받은 50만 명은 추석 전에, 신규 신청 대상 20만 명은 11월 안으로 주기로 했습니다.

긴급 생계비의 경우 다른 지원자금과 중복되는지 확인한 뒤 11월 쯤 지급할 계획입니다.

다만 신청 마감 기한이 촉박한 만큼 추석 전에 받으려면 서둘러 신청해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희정 기자 , 정상원, 이화영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