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04952 0182020092062904952 06 0602001 6.1.19-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590577000 1600590618000 related

‘런닝맨’ 유재석 “지석진, 단 한 번도 존경한 적 없어…그냥 좋은 형”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런닝맨’ 유재석이 단 한 번도 지석진을 존경한 적 없다고 전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지석진이 밸런스게임을 하는 모습이 그려진 가운데 ‘다시 태어난다면?’이라는 질문이 출제됐다.

이날 지석진은 ‘유재석이 존경하는 선배 되기 VS 김종국이 두려워하는 친형 되기’ 중 하나를 골라야 하는 상황에 망설였고, 유재석에게 “나를 존경할 거다”라고 말했다.

매일경제

‘런닝맨’ 유재석이 단 한 번도 지석진을 존경한 적 없다고 전했다. 사진=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 캡처


이에 유재석은 “형을 좋아는 하는데 존경하지는 않는다. 좋은 형, 친한 형이다”라고 답했다.

이어 “나는 단 한 번도 지석진을 존경한 적 없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결정적으로 존경할 만한 인물이 아니라고 느낀게 힘든 시기에 어려움도 같이 느꼈다”라며 “서울에 있는 중고차 시장을 세 군데나 돌았는데 집 가던 길에 새 차를 계약하더라”고 폭로했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