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02927 0122020092062902927 08 0802001 6.1.20-RELEASE 12 전자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583400000 1601276657000

NBP, 사이버대학 최초로 세종사이버대 전 학사행정시스템 클라우드로 구축

글자크기
전자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NBP)이 세종사이버대학교가 추진하는 'SJCU 교육혁신인프라 조성을 위한 클라우드 전환 사업'에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제공한다고 20일 밝혔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통해 원격교육시스템을 포함한 학사행정시스템 등 전체 시스템을 클라우드 기반으로 이관하는 것은 사이버 대학으로서 최초다.

원격 교육용 시스템은 특성상 사이버 교육 수요 증가에 항상 대비해야 한다. 레거시 방식에서는 이러한 수요를 사전에 예측해 물리적 장비를 미리 구성해 놓아야 하는데, 시간도 많이 걸리고 이를 관리하기 위한 별도 리소스를 투입해야 한다. 제 운영 시 갑작스럽게 증가하는 트래픽에 대응하기에 많은 어려움이 있다.

세종사이버대학교는 전체 학사행정 시스템을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으로 전환하면서 수요에 따라 탄력적인 확장이 가능한 시스템 환경을 확보함했다. 동시에 비용도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으며 전체 인프라에 대한 관리도 웹 기반 운영도구를 통해 손쉽게 제어할 수 있게 됐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국내 사이버 대학교의 시스템에 대한 철저한 분석을 통해 최적의 아키텍처를 찾고, 이를 구성하는 다양한 클라우드 기반의 상품들을 제안하고 있다. 이를 통해 세종사이버대학교에도 최신 인공지능 기술이 적용된 미래지향적 시스템을 설계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했다고 설명했다.

임태건 NBP 클라우드 영업 총괄은 “세종사이버대학교 외 총 17개 사이버 대학이 전체 원격교육시스템을 클라우드로 전환하는 사업에 대해 사전 검토 단계에 있을 만큼 관심이 뜨겁다”며 “언택트 시대를 맞아 급증한 온라인 교육의 수요만큼 사이버 교육계의 업무 효율화도 중요한 이슈로 떠올랐는데 이에 대한 해결책이 클라우드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안호천기자 hcan@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