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02616 0772020092062902616 06 0601001 6.1.21-RELEASE 77 텐아시아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582291000 1600582341000 related

장동민, 3차 테러…외제차 금가고 방충망 뜯어져

글자크기
장동민, 3차 테러 피해 영상 공개
외제차는 물론 집까지 파손

장동민 "선처 절대 없다"


[텐아시아=김소연 기자]
텐아시아

/사진=장동민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장동민이 집과 자동차에 테러를 당했다. 이번이 3번째일 뿐 아니라 주변 사람들에게도 피해가 갈 수 있다는 점에서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개그맨 장동민은 17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세상이 이렇게 돌아가면 안되는데..... 장동민 원주집 3차 테러'라는 제목으로 동영상을 공개했다.

장동민은 영상 소개란에 "이제 몇차라고 올리기도 민망하다"며 "욕이 절로 나온다. 어떤 사람인지 정말 화가 난다"면서 분노를 숨기지 않았다.
텐아시아

/사진=장동민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영상 속에는 앞서 테러로 수리를 마친 장동민의 외제 승용차 유리에 또 다시 금이 가고, 집 외벽과 창문 곳곳에 금이 가고, 방충망이 뜯긴 모습이 담겨 있어 충격과 공포를 전했다.

장동민은 "또 제 차에 또 돌을 던져서 파손됐다며 "그것 때문에 집안 곳곳을 확인했는데 마당에도 돌이 날라오고, 1층에서 2층 올라가는 방충망과 유리에도 금이 가고 방충망 찢어지고, 베란다에도 곳곳에서 돌이 발견됐다"고 3차 테러로 인해 발생한 피해를 전했다.
텐아시아

/사진=장동민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앞서 테러로 장동민은 자비로 CCTV를 설치했고, 폐차 수준으로 망가진 차량을 수리했다.

장동민은 "돌아버리겠다"며 "차를 고친지 얼마 안됐는데 돌을 던졌다는 게 화가 나는 게 아니다"면서 반복되는 테러에 분노하는 모습을 보였다.

장동민이 공개한 CCTV 영상엔 범인의 모습이 담겨 있진 않았다. 다만 멀리서 빠른 속도로 돌이 날라온다는 점에서 '새총' 등 도구를 이용한 것이 아니겠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뿐만 아니라 차를 맞거나 집에 맞은 돌이 길거리로 다시 튕겨 나간다는 점에서 지나가는 행인에게도 피해를 줄 수 있는 '아찔한' 상황이 반복된다는 점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텐아시아

/사진=장동민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장동민은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해) 여기가 너무 어둡고, 범죄가 발생하고 있으니 가로등을 설치해 달라고 민원도 넣었는데, 절차가 복잡하고 예산 문제도 있더라"라며 "어두워서 잘 찍히진 않는데 계속 보고 있다"면서 범인을 찾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또 일각에서 "조작 방송을 하는 것이 아니냐"는 의심을 보이는 것에 대해 "이 돈을 태워서 주작을 할 거면, 그냥 내가 채널을 하나 샀다"며 "고통을 심하게 받고 있다"고 부인했다.
텐아시아

/사진=장동민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러면서 "무엇보다 사람이 다칠까봐 걱정"이라며 "'선처 하지 말라'고 하는데, 절대 그럴 생각 없다. 이제 잡았습니다라는 영상으로 오도록 하겠다"고 영상을 마무리했다.

한편 장동민은 지난 14일과 지난달 11일 영상을 통해 테러 소식을 전한 바 있다.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최신 이슈 한번에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