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98441 0362020092062898441 02 0201001 6.1.20-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566120000 1600576346000

경찰, 철원 군부대 통해 월북 시도한 30대 탈북민 구속

글자크기
한국일보

경찰 이미지. 게티이미지뱅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찰이 강원도 철원의 군부대를 통해 월북을 시도하다 체포된 탈북민 A씨를 구속수사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서울경찰청 보안수사과에 따르면 A씨(30대 중반)는 지난 17일 강원도 철원군 소재 육군 3사단 전차대대 훈련장에 몰래 들어가 월북을 시도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체포 당시 절단기와 휴대폰(4대) 등을 소지하고 있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앞서 북한군으로 철원지역에서 복무했던 A씨는 지난 2018년 탈북한 뒤 서울 성동구에 거주 중이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최근 이혼 뒤 주변에 월북 의사를 밝혔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에게 국가보안법 제6조(잠입 및 탈출 미수) 혐의를 적용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서울중앙지법 김동현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전날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구속영장 실질심사)에서 "제출된 증거에 의하 혐의사실이 소명된다"며 "국가안보와 관련된 사안의 중요성에 비추어 구속수사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월북 동기 등을 조사한 뒤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김정현 기자 virtu@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