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97839 0032020092062897839 02 0201001 6.1.20-RELEASE 3 연합뉴스 62445351 false true false false 1600563655000 1600563660000

서울 서초구, 영세 자영업자 '빠른 대출' 2천만원 지원

글자크기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서울 서초구는 관내 영세 자영업자 지원을 위해 '코로나19극복 초스피드 대출' 제도를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그동안 서초구 → 보증기관 → 은행을 거치던 절차를 대폭 간소화해 은행만 방문하면 신청부터 대출금 지급까지 한꺼번에 진행할 수 있게 했다. 종전에 최대 2개월가량 걸리던 기간이 1주일 안팎으로 줄어들게 됐다고 구는 설명했다.

또 그간 정부·서울시·서초구의 대출지원 사업에서 배제된 저신용등급자와 신용보증 한도, 보증이력 때문에 지원받지 못한 업체도 포함해 최소 2천만원씩 일괄 대출받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 연평균 1.6%의 금리가 산정될 예정이다.

이번 지원은 우선 450여개 업체가 이용할 수 있으나, 향후 대출을 원하는 소상공인 누구나 이용 가능하도록 추진할 계획이라고 구는 밝혔다.

신청은 선착순으로 11월 30일까지 관내 우리은행 7개 지점에서 접수한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이번 대출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폐업 위기까지 내몰린 자영업자를 위한 지원책이며 앞으로도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조은희 서초구청장
[서울 서초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min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