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96829 0092020092062896829 02 0213008 6.1.19-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558554000 1600558574000

고창 한과 공장서 불…완진까지 시간 더 필요

글자크기
뉴시스

[고창=뉴시스] 이학권 기자 =20일 오전 4시 3분께 전북 고창군 고창읍의 한 한과 공장에서 불이 났다. (사진 = 고창남성의용소방대 제공).2020.09.20.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고창=뉴시스] 이학권 기자 = 20일 오전 4시3분께 전북 고창군 고창읍의 한 한과 공장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한때 관내 소방력이 모두 투입되는 대응 1단계가 발령됐다가 2시간여 만에 큰 불길이 잡히면서 해제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펌프차 등 장비 25대와 소방인력 74명을 동원해 불길을 잡고 있다. 다행이 공장 내부에는 직원들이 없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고 소방당국은 전했다.

소방당국은 공장 내부에 샌드위치 패널 등 가연성 소재가 많아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완진까지는 시간이 더 필요하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un-055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