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96558 0182020092062896558 05 0507003 6.1.20-RELEASE 18 매일경제 58526201 false true false false 1600555284000 1600555326000

1회, 구속 저하에도 위기 모면 [류현진 등판]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美 알링턴) 김재호 특파원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류현진이 1회 무실점을 기록했다.

류현진은 20일(한국시간) 시티즌스뱅크파크에서 열린 필라델피아 필리스와 원정경기 1회 1볼넷 2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다. 투구 수 15개였다.

구속은 안나왔다. 1회 던진 15개의 공 중에 90마일을 넘기는 것이 한 개도 없었다. 첫 타자 앤드류 맥커친을 상대할 때는 투심 패스트볼 구속이 86마일까지 떨어졌다.

매일경제

류현진이 1회 투구를 소화했다. 사진=ⓒAFPBBNews = News1


첫 타자 맥커친 상대로 제구가 안잡히며 볼넷을 허용했다. 다음 타자 브라이스 하퍼에게는 87마일 패스트볼이 한가운데로 갔다. 하퍼가 이를 놓칠리 없었다. 하퍼가 101마일짜리 강한 타구를 때렸지만 1루수 트래비스 쇼가 넘어지면서 캐치했다.

2루에 던져 아웃시켰는데 병살을 만들었으면 더 좋았을 것이다. 1루 베이스에서 발이 떨어지며 주자가 살았다.

류현진은 이후 진 세구라, 디디 그레고리우스를 연속 삼진으로 잡으며 이닝을 끝냈다. 두 선수 모두 커브가 결정구로 사용됐다. 낮게 떨어지는 커브에 모두 배트가 헛나갔다. greatnemo@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