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96542 0032020092062896542 05 0507003 6.1.20-RELEASE 3 연합뉴스 51293293 false true false false 1600555101000 1600555109000

MLB 디트로이트 가든하이어 감독, 건강 문제로 은퇴

글자크기
연합뉴스

론 가든하이어 디트로이트 타이거스 감독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론 가든하이어(63) 디트로이트 타이거스 감독이 은퇴했다.

가든하이어 감독은 20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간주 디트로이트 코메리카 파크에서 열리는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 홈 경기를 앞두고 화상 인터뷰에서 "오늘 구단에 은퇴 의사를 밝혔다"며 "팀을 이끌기엔 현재 건강 상태가 그리 좋지 않다"고 말했다.

2년 전 전립선암으로 수술대에 올랐던 가든하이어 감독은 최근 건강 상태가 크게 나빠진 것으로 알려졌다.

극심한 스트레스로 인해 손 떨림 현상이 나타났고 복부 질환 등으로 이달에만 두 경기나 결장했다.

당초 가든하이어 감독은 올 시즌까지 팀을 이끈 뒤 지휘봉을 내려놓을 예정이었는데 몸 상태가 악화하자 중도 사임 의사를 밝혔다.

가든하이어 감독은 2002년부터 2014년까지 미네소타 트윈스에서 감독 생활을 했고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 코치를 거쳐 2018년 디트로이트 감독으로 부임했다.

그는 미네소타에서만 1천68승 1천39패를 기록해 메이저리그 통산 10번째로 한 팀에서 1천승을 거뒀다.

2010년엔 아메리칸리그 올해의 감독으로 뽑혔다.

디트로이트의 올 시즌 남은 경기는 로이드 매클렌던 벤치 코치가 맡는다.

cy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