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93320 0202020091962893320 06 0601001 6.1.20-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499524000 1600499647000 related

심진화 “시어미니 생활비 외 통신, 세금, 보험료 우리가 부담”(‘동치미’)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개그우먼 심진화가 시어머니에 대한 귀여운 불만을 토로한다.

오늘(19일) 방송 예정인 국내 최장수 부부 토크쇼 MBN ‘속풀이쇼 동치미’(이하 ‘동치미’)에 배우 선우은숙, 개그우먼 심진화, 여러 방송 출연을 통해 인기를 얻은 배우 김승현의 어머니 백옥자 씨 등이 출연해 ‘아들 잘 키워봤자 며느리만 덕본다?’라는 주제로 솔직한 이야기를 나눈다.

이날 심진화는 “우리 시어머니는 본인이 낳은 아들을 정말 잘 활용하고 계신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그는 “얼마 전 시어머니가 남편 김원효 씨에게 제주도에서 15일 정도 머물고 싶다고 전화를 했다. 남편은 곧바로 호텔 예약부터 생활비 준비는 물론이고 심지어 시어머니가 살고 계시는 부산에서 제주도까지 직접 모셔다 드렸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이를 지켜보던 선우은숙은 “어머니가 원하시는 제주 살이를 위해 정보를 모으고 준비하는 것까지는 이해한다. 하지만 직접 부산에서 직접 제주도까지 함께 다녀온다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라 생각한다. 심진화 씨와 김원효 씨가 괜찮은 며느리, 아들이어서 가능한 일이다”라며 엄지를 치켜 세웠다.

이어 심진화는 “제주도 생활이 좋아서 더 있고 싶다는 시어머니를 간신히 말렸다”면서 “시어머니에게 생활비를 드리고 있는데 통신비와 각종 세금, 보험료 등을 우리가 따로 내고 있다. 조금은 부담스러운 것이 사실이다”며 그동안 쌓였던 불만을 내비치기도 했다.

MBN ‘속풀이쇼 동치미’는 매주 토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happy@mk.co.kr

최승훈 Seung-hoon Choi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