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92524 0252020091962892524 01 0101001 6.1.20-RELEASE 25 조선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493415000 1600509142000

하태경 ‘이재명 강자엔 한없이 조아리고 약자들엔 조폭처럼 가혹’

글자크기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은 19일 ‘자신과 다른 의견에 대해 독선적 태도를 보인다’는 논란이 제기된 이재명 경기지사를 향해 “강자에겐 약하고 약자에겐 강한 전형적인 강약약강(强弱弱强)”이라고 비판했다.

조선일보

이재명 경기지사/고운호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재명 경기지사는 최근 자신이 주장하는 ‘지역화폐’의 경제적 효과를 둘러싼 일각의 비판에 연일 공격을 퍼붓고 있다. 18일에는 지역 화폐의 역효과를 지적한 보고서를 낸 국책기관 한국조세재정연구원을 향해 “청산해야 할 적폐”라고 했다. 전날엔 경기도의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소속 도의원과 지역 화폐 지급 정책을 두고 거친 공방도 벌였다.

하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이런 논란을 겨냥해 “조국과 추미애 장관 문제에 입도 뻥긋 않던 이 지사가 힘없는 연구기관은 쥐잡듯이 적폐몰이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하 의원은 “(이 지사가)강자인 친문권력에겐 한없이 조아리고 약자들 비판엔 조폭처럼 가혹하다”며 “강자에겐 약하고 약자에겐 강한 전형적인 선택적 분노”라고 일갈했다.

이 지사가 여권의 유력 대권주자인 것을 겨냥한 하 의원은 “여권의 유력 주자가 자신의 정책에 맞지 않다고 힘 없는 연구자들 적폐몰이 하는 것도 참 치졸하다”며 “자신의 정책이 올바르고 자신 있다면 도민들이 알아서 판단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어 “이 지사는 약한 사람들 그만 괴롭히라”며 “불공정한 권력에 엄정한 메스를 들이대길 바란다”고 충고했다.

[김명성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