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90216 0232020091962890216 02 0201001 6.1.21-RELEASE 23 아시아경제 62164950 false true false false 1600475848000 1600475857000

정부 “코로나19 확진자 감소세 더뎌… 추석 준비 시 방역수칙 준수 요청”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구은모 기자] 정부는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감소세가 더딘 만큼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강도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2차관)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중대본 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하루 확진자가 감소하고 있으나 감소 추세가 더디게 진행되고 있다"며 "여전히 수도권은 (확진자 비중이 전체의) 75% 내외로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강 1총괄조정관은 이어 "언론 보도에 따르면 강원도와 제주도를 비롯한 주요 관광지 숙박 예약이 늘고 있다고 하는데 사람들의 붐비는 관광지에서의 접촉은 감염 전파 위험을 높일 수 있다"며 "이번 추석이 감염 확산의 도화선이 되지 않도록 고향 방문과 여행을 최대한 자제해달라"고 요청했다.


그는 "추석 음식과 선물 준비로 불가피하게 전통시장과 백화점을 방문할 때는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해달라"며 "종교활동은 비대면으로 하고, 다중이용시설 방문을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강 1총괄조정관은 이날 회의 안건과 관련해서는 “확진자와 자가격리자에게 드리는 유급휴가비와 생활지원비 지급 현황을 점검한다”며 “격리 기간 조금이나마 생계의 어려움을 덜어드릴 수 있도록 최대한 신속히 지원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구은모 기자 gooeunm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