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89612 0032020091962889612 04 0401001 6.1.20-RELEASE 3 연합뉴스 62165766 false true false false 1600471244000 1600471255000

브라질 코로나19 신규 확진 4만명 근접…장관 9명째 양성판정

글자크기

일일 사망자는 1천명 밑돌아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브라질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만명에 근접했다.

18일(현지시간) 브라질 보건부에 따르면 누적 확진자는 전날보다 3만9천797명 많은 449만5천183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는 지난 15일부터 나흘 연속 3만명대를 계속 유지하고 있다.

누적 사망자는 전날보다 858명 많은 13만5천793명으로 집계됐다.

일일 사망자는 최근 1천명을 넘지 않고 있다.

연합뉴스

브라질 보건부 장관 취임식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브라질 관광부 장관이 지난 16일(현지시간) 열린 보건부 장관 취임식에 참석한 것으로 확인돼 추가 환자가 나올 가능성이 있다. [국영 뉴스통신 아젠시아 브라질]



한편, 마르셀루 아우바루 안토니우 관광부 장관이 이날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장관급 각료 23명 가운데 지금까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사람은 9명째다. 아우바루 안토니우 장관에 앞서 양성 판정을 받은 8명은 모두 회복됐다.

아우바루 안토니우 장관은 지난 16일 자이르 보우소나루 대통령·개신교 지도자들과 함께 오찬을 했고, 같은 날 보건부 장관 취임식에도 참석한 것으로 확인돼 추가 양성 판정 사례가 나올 가능성이 있다.

fidelis21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