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88965 0292020091962888965 05 0506003 6.1.20-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463100000 1600463226000

베일-레길론 가세한 토트넘, 예상 몸값 6469억...'881억' SON은 팀내 2위

글자크기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이인환 기자] 레길론-가레스 베일이 가세한 토트넘의 예상 라인업과 몸값이 공개됐다.

독일 '트랜스퍼마켓'은 19일(한국시간) 토트넘의 2020-2021 시즌 예상 라인업과 몸값에 대해서 공개했다. 손흥민은 해리 케인에 이어 팀내 2위의 몸값을 기록하며 올라간 입지를 과시했다.

토트넘은 여름 이적 시장서 막대한 보강에 나서고 있다. 먼저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와 맷 도허티를 ㅅ영입하며 약점인 중원과 우측 풀백을 보강했다.

9월 지옥의 일정이 기다리고 있는 토트넘은 레알 마드리드서 좌측 풀백 레길론과 가레스 베일을 영입을 앞두며 스쿼드 전체의 업그레이드를 노리고 있다.

벤 데이비스를 대신할 레길론과 델레 알리를 대신해서 공격형 미드필더와 우측 공격수로 나설 수 있는 베일의 영입으로 인해 토트넘의 시즌 기대 예상은 한 단계 더 올라간 상태다.

트랜스퍼마켓은 영입생들까지 더한 토트넘의 2020-2021 예상 라인업과 몸값에 대해 공개했다.

먼저 최전방에는 예상 몸값 1억 2000만 유로(약 1653억 원)의 케인이 배치됐다. 그를 지원할 양측 날개는 6400만 유로(약 881억 원)의 손흥민과 2800만 유로(약 385억 원)의 베일이 위치했다.

손흥민이 기록한 6400만 유로의 예상 몸값은 케인에 이은 팀내 2번째. 공격형 미드필더로 포진한 알리와 값은 수준이나 국적까지 고려하면 사실상 손흥민의 입지를 확인할 수 있는 부분이다.

중원에는 호이비에르(2000만 유로) - 은돔벨레(4500만 유로)가 구축했다. 포백은 레길론(2500만 유로) - 토비 알더베이럴트(2400만 유로) - 다빈손 산체스(4800만 유로) - 도허티(1600만 유로)가 나섰다.

선발 골키퍼는 요리스(1450만 유로). 트랜스퍼마켓은 토트넘의 예상 베스트 라인업의 몸값으로 4억 6950만 유로(약 6469억 원)를 책정했다.

폭풍 영입으로 스쿼드의 질이나 양이나 크게 업그레드한 토트넘. 과연 조세 무리뉴 감독 2년차에서 어떠한 결과를 만들 수 있을지 주목된다. /mcadoo@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