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82165 0902020091862882165 01 0106001 6.1.20-RELEASE 90 아주경제 62601437 false true false false 1600413570000 1600416278000

추미애 아들 의혹에...서욱 신임 장관, 카투사 휴가규정 정밀진단 예고

글자크기
서욱 신임 국방부 장관이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의 복무 논란과 관련해 정밀진단을 하겠다고 밝혔다.

서 장관은 18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 청사에서 열린 취임식 뒤 기자들과 만나 "육군이나 국방부 등 전체적으로 일반화된 지침을 줄 수 있는지, 부대 특수성을 고려한 지침을 줄지를 봐야 한다"며 "이왕 규정을 주려면 신중하게 상하일체 되게 정리해야 한다"고 개선 의지를 분명히 했다.

그러면서 "(이 경우) 장병들이 (휴가·병가 사용 측면에서) 위축될 수 있어서 그런 부분을 살펴보고 일선 지휘관들 여건과 사기는 어떤지 같이 살피겠다"고 덧붙였다.

다만 "검찰 수사가 진행 중인 상황에서 혼선을 일으킬 수 있기 때문에 수사가 끝난 뒤 후속 조치를 (시행) 할지 여부를 살펴보겠다"며 시기를 특정하지는 않았다.

서 장관은 지난 16일 국회 인사청문회에서도 "취임하면 병가 관련 훈령 개정이 필요한 부분은 곧바로 정비하겠다"고 밝혔다.

서 장관은 이날 취임사를 통해 한반도 비핵화 노력과 전시작전통제권(전작권) 조기 전환 의지를 드러냈다.

서 장관은 "역사적인 9·19 군사합의의 충실한 이행을 통해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추진을 뒷받침하겠다"며 "확고한 국방태세를 확립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을 뒷받침하겠다"고 밝혔다.

인공지능(AI)·로봇·바이오·우주 분야 등을 포함해 기술발전에 기초한 미래전장 예측과 4차 산업혁명시대 과학기술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것도 강조했다.
아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정래 기자 kjl@ajunews.com

김정래 kjl@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