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80740 0182020091862880740 05 0507001 6.1.21-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false false false 1600410446000 1600410501000

양키스에 3연전 싹쓸이 패 당한 토론토, PS 멀어지나

글자크기
미국프로야구(MLB)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가을야구 진출에 빨간불이 들어왔다.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뉴욕 양키스의 막강 홈런포에 또다시 무너지면서 싹쓸이 패를 당했기 때문이다.

토론토는 18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양키스와 방문 경기에서 홈런 6방을 맞고 7-10으로 졌다. 이로써 토론토는 양키스와의 3연전에서 싹쓸이 패배를 당했다.

이번 시리즈 전까지 토론토는 양키스에 0.5경기 앞선 2위였다.

하지만 토론토가 이번 3연전을 모두 양키스에게 내주면서 오히려 2.5게임차 3위로 내려앉았다.

이에 따라 토론토는 2위까지 주어지는 포스트시즌 진출 카드를 잡기 위해서는 남은 경기에 총력전을 펼쳐야 한다.

3회까지 2-2의 팽팽한 균형은 4회에 무너졌다. 양키스는 4회말 게리 산체스의 적시타로 리드를 잡은 뒤 브렛 가드너의 투런 홈런을 시작으로 세 타자 연속 홈런을 터트렸다.

이후 한 타자를 건너뛰고 장칼로 스탠턴과 글레이버 토레스의 백투백 홈런까지 나오며 순식간에 9-2로 달아났다.

구단 최초로 한 이닝 5홈런을 뽑아낸 양키스는 이에 만족하지 않았다.

7회말 산체스의 홈런까지 나오며 또다시 팀 6홈런을 완성했다.

앞선 2경기에서 13홈런을 터트린 양키스는 이날 홈런까지 포함해 MLB 역대 최초로 3경기 연속 6홈런 이상을 기록한 팀이 됐다.

토론토는 9회초 1사 만루에서 4점을 만회하며 3점 차로 따라붙었지만 계속된 1, 2루에서 랜들 그리척, 테오스카 에르난데스가 양키스 마무리 어롤디스 채프먼에게 연속 삼진으로 물러나 경기가 그대로 종료됐다.

[이상규 기자 boyondal@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