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53033 0562020091762853033 04 0402003 6.1.17-RELEASE 56 세계일보 62441385 false true false false 1600321664000 1600322830000

스가 내각…日외무상 “강제징용, 국제법 위반은 한국”

글자크기

‘한일 관계는 강제징용 문제를 둘러싼 문제가 큰 과제’

세계일보

모테기 도시미쓰 일본 외무상. 교도=연합뉴스


모테기 도시미쓰(茂木敏充) 일본 외무상이 한일 핵심 갈등인 강제징용 문제를 두고 한국이 국제법을 위반한 것이라는 주장을 되풀이했다.

17일 NHK에 따르면 전날 모테기 외무상은 스가 내각의 첫 각의(국무회의) 후 기자회견에서 한일 관계는 강제징용 문제를 둘러싼 문제가 큰 과제라고 주장했다.

그는 경색된 한일 관계에 대해 태평양전쟁 중 징용을 둘러싼 문제가 큰 과제라고 언급한 뒤 “국제법을 위반하고 있는 쪽이 한국 측이라는 것은 틀림 없다”고 강조하며 “다만 제대로 된 대화 속에서 사안을 해결하고 싶다는 방향에는 변함이 없다”고 말했다.

한국이 국제법 위반을 시정해야 한다는 주장은 아베 내각의 일관된 입장을 되풀이 했다. ‘아베 정권 계승’하겠다고 선언한 스가 내각이 한국에 대한 외교 노선도 계승할 전망이다.

스가 총리는 자민당 총재 선거 출마를 표명한 이후인 지난 7일자 요미우리 신문과 인터뷰에서도 “일한 관계는 (강제 징용 문제를 둘러싸고) 국제법 위반에 철저하게 대응해 나가겠다”고 주장한 바 있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