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16154 0372020091662816154 03 0304001 6.1.17-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222924000 1600222940000 삼성디스플레이 최소 곡률 폴더블 OLED 상용화 2009161631

삼성디플, 세계 최소 곡률 폴더블 OLED 생산

글자크기

가장 많이 휘어지는 1.4R OLED

최근 공개 ‘갤럭시Z 폴드2’ 첫 적용

20만회 폴딩 내구성 테스트 거쳐

헤럴드경제

삼성디스플레이 1.4R 폴더블 OLED 곡률 개념도. [삼성디스플레이 제공]

삼성디스플레이가 업계 최소 곡률(R)인 1.4R 폴더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상용화에 성공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제품은 최근 삼성전자가 공개한 ‘갤럭시 Z 폴드2’에 처음 적용됐다.

1.4R 폴더블 OLED는 현재까지 상용화된 폴더블 제품 중에서 곡률이 가장 작다. 1.4R은 반지름 1.4mm(밀리미터) 원의 휘어진 정도를 뜻한다. 곡률(R)값이 작을수록 접히는 부분의 비는 공간이 없어 완벽하게 접혔다고 볼 수 있다.

삼성디스플레이가 세번째로 선보인 이 폴더블 OLED는 2208x1768 해상도에 7.6인치 크기로 전작보다 더 큰 화면을 제공한다. 또 커버윈도우로 초박막 강화유리(UTG)를 사용해 투명폴리이미드 대비 한층 더 견고하고 높은 심미적 완성도를 구현했다.

특히 접히는 부분의 곡률을 1.4R까지 낮추면서 매끈하고 슬림한 폴더블 스마트폰 디자인에 기여했다.

삼성디스플레이가 최저 곡률을 구현할 수 있었던 비결은 강한 폴딩 내구성 덕분이다. 20만회 폴딩 테스트를 거쳤으며 업계 최저 블루라이트로 편의성도 높였다.

특히 삼성디스플레이는 폴딩 스트레스를 극복하기 위해 패널을 접었을 때 적층 구조가 외부의 힘을 완충하도록 재료, 설계, 모듈 등 기술을 최적화했다.

내구성 검증은 글로벌 인증기관인 뷰로베리타스로부터 받았다. 1.4R 폴더블 OLED는 대면적 UTG를 적용한 첫 제품으로 갤럭시Z플립 대비 접히는 부분이 1.7배 늘어났으나 폴더블 패널 내구성의 척도인 폴딩 테스트 20만회를 안정적으로 통과했다.

유해 블루라이트 비중은 업계 최저 수준인 6.5%로 낮췄다. 오래봐도 눈이 편하다는 장점이 있다.

천예선 기자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