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133005 0182020081562133005 04 0401001 6.1.17-RELEASE 18 매일경제 62258367 false false false false 1597483283000 1598089091000

`틱톡은 미국의 것` 트럼프, 자국내 관련자산 90일내 매각 명령

글자크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의 인기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틱톡을 미국 기업에 넘기기 위한 압박에 속도를 냈다.

블룸버그,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틱톡의 미국 내 사업체와 관련한 자산을 90일 안에 모두 매각하라고 모기업 바이트댄스에 14일(현지시간) 명령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바이트댄스가 미국의 국가안보를 해칠 위협을 가할 수 있다"고 사유를 밝혔다.

이번 명령은 미국 재무부 산하 외국인투자심의위원회(CFIUS)의 심사 결과에 따른 조치다. CFIUS는 외국 기업이 미국에 투자할 때 국가안보에 미치는 영향을 조사하는 기구다.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부 장관은 "CFIUS가 사안을 철저히 조사했다"며 "미국 사용자들의 개인정보가 악용되는 것을 막기 위해 만장일치로 이번 조치를 대통령에게 권고했다"고 말했다.

바이트댄스는 미국의 비디오 소셜네트워크 앱인 뮤지컬.리(Musical.ly)를 2017년 인수해 틱톡과 합병한 바 있는데 이번 명령에 따라 틱톡의 현 체계를 이루는 뮤지컬.리를 비롯해 틱톡의 미국 내 영업에 필요한 자산을 모두 팔아야 한다.

앞서 지난 6일 트럼프 대통령은 바이트댄스가 45일 이내에 틱톡을 매각하지 않으면 미국 내 사용을 금지한다는 행정명령에 서명했다.

[디지털뉴스국 news@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