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125512 0042020081462125512 02 0208002 6.1.17-RELEASE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597409598000 1597411570000

[날씨] 밤사이 중부 '장맛비'...수도권 300mm 폭우

글자크기
[앵커]
오늘 밤사이 중부 지방에 다시 장맛비가 내리겠습니다.

특히 수도권에는 내일까지 300mm 안팎의 폭우가 예상돼 주의가 필요한데요.

자세한 날씨 기상센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김수현 캐스터!

지금 비가 내리는 곳이 있나요?

[캐스터]
현재 경기도 양평과 강원도 평창에만 약하게 비가 내릴 뿐, 대부분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습니다.

하지만 자정을 전후해 경기 북부와 영서 북부에서 다시 비가 시작돼, 점차 그 밖의 중부 지방으로 장맛비가 확대되겠고, 광복절인 내일 오후까지 이어지겠습니다.

특히 내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국지적으로 강한 비가 내리면서, 중서부 지방에 점차 호우 특보가 발효되겠습니다.

최근 내린 많은 비로 지반이 무척 약해져 있습니다.

여기에 또다시 강한 비가 쏟아지면서 산사태나 침수 등 추가 피해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대비 더욱더 철저히 해주시기 바랍니다.

예상되는 비의 양은 경기 남부에 300mm 이상, 그 밖의 수도권에 최고 200mm, 영서와 충청 북부에도 최고 150mm로 무척 많겠고, 영동과 경북 북부 20~80, 충청 남부에는 5~40mm의 비가 내리겠습니다.

또 강원 동해안과 충청 이남은 폭염 특보가 계속되는 가운데 밤낮을 가리지 않고 무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우선 오늘 밤사이 25도 이상을 유지하며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많겠습니다.

내일 서울 아침 기온이 25도, 강릉 26도, 포항 27도, 광주 27도, 제주도 27도로 예상됩니다.

수도권은 더위의 기세가 더 약해지지만, 다른 지역은 오늘만큼 덥겠습니다.

서울 낮 기온이 27도, 강릉 31도, 광주 33도, 대구는 36도까지 기온이 오르겠습니다.

휴일인 모레 새벽에 수도권과 영서 지방에 막바지 장맛비가 내리겠고, 이후 역대 가장길었던 장마가 끝날 전망입니다.

기상센터였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