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124135 0242020081462124135 02 0201001 6.1.17-RELEASE 24 이데일리 61860747 false true false false 1597401580000 1597401601000

집중호우 기간 댐 운영 적정했나…환경부 내주부터 조사

글자크기

'댐관리 조사위원회' 구성 착수…위원장은 민간 출신

조명래 환경부 장관 "댐 운영 적정성 신속한 검증할 것"

[이데일리 양지윤 기자] 환경부가 최근 집중호우 기간 주요 댐 운영이 적정했는지를 따져보기 위한 절차에 착수했다.

이데일리

계속된 집중호우로 용담댐이 방류량을 늘리면서 9일 하류 지역에 있는 충남 금산군 제원면 일대를 지나는 천내강이 범람해 빗물이 인근 농경지까지 들어와 있다.(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환경부는 14일 섬진강댐·용담댐·합천댐 등 하류 홍수피해 지역의 댐 운영·관리 적정성을 조사하기 위해 ‘댐관리 조사위원회’ 구성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환경부는 이번 조사에서 방류량·방류시기와 기간, 방류통보 여부 등 댐 운영의 적정성을 비롯해 관련 기준 등 댐 운영 전반에 대해 조사할 계획이다.

조사위원회의 신뢰성을 확보하는 차원에서 위원장은 민간에서 맡을 예정이다. 위원은 섬진강댐·용담댐·합천댐 등 권역별로 지자체와 관련 학회, 지역협의체 등의 추천을 받아 구성된다.

환경부는 내주부터 사전조사를 개시할 수 있도록 위원회 구성에 속도를 낼 방침이다.

조명래 환경부 장관은 이날 섬진강댐과 하류지역을 방문한 자리에서 “지역주민의 의견을 충분히 반영해 댐 운영 적정성에 대해 객관적이면서도 신속한 검증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