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123424 0372020081462123424 08 0805001 6.1.17-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398178000 1597398187000

소장의 영양분 흡수 조절 원리 규명…비만·당뇨병 치료 새 이정표

글자크기

- IBS 혈관 연구단, 소장 내 세포가 지방 흡수 통로 ‘암죽관’조절하는 원리 밝혀

헤럴드경제

소장 기질세포 내 얍/태즈(YAP/TAZ) 과활성에 따른 암죽관의 형태 및 기능 변화. 소장 융모 내 기질세포에서 얍/태즈(YAP/TAZ)를 과도하게 활성화시킨 결과 암죽관(초록색)이 비정상적으로 발아·증식해 형태가 변화하고(A) 지방(빨간색) 흡수 기능이 저하됐다(B).[IBS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구본혁 기자] 국내 연구진이 소장의 영양분 흡수 조절 원리를 밝혀내 비만, 당뇨병 등 대사질환 치료에 새 이정표를 제시했다.

지방, 지용성 비타민, 약물 등 신체에 필요한 여러 영양분은 소장의 융모 융모(Villus) : 영양분 흡수 면적을 높이기 위해 소장의 점막에 촘촘히 접혀있는 구조물. 융털이라고도 한다.

속 ‘암죽관’을 통해 흡수된다. 암죽관은 지용성 영양분을 받아들이는 유일한 통로이며 생명유지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그러나 암죽관의 형태와 기능이 유지되는 정확한 원리는 밝혀지지 않았다.

기초과학연구원(IBS) 혈관 연구단 고규영 단장(KAIST 의과학대학원 특훈교수) 연구팀은 지용성 영양분 흡수를 담당하는 림프관인 암죽관 조절에 소장을 구성하는 기질세포가 핵심요소라는 사실을 규명했다고 14일 밝혔다.

혈관 연구단은 지난 연구에서 융모를 이루는 기질세포 중 하나인 ‘평활근 세포’가 암죽관 주위를 둘러싸고 주기적으로 수축해 암죽관의 지방 흡수를 돕는다는 사실을 밝혔다. 이번 연구에서는 암죽관의 기능 뿐 아니라 형태를 조절하는 새로운 기질세포군을 발견하고 그 원리를 분자생물학적 수준으로 규명했다.

연구진은 암죽관에 주변 기질세포가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기 위해 암죽관 부근을 관찰했다. 그 결과 다양한 기질세포들이 물리적 자극에 반응하는 히포 신호전달경로 물질인 ‘얍/태즈(YAP/TAZ)’단백질을 발현함을 확인했다. 얍/태즈를 과활성시킨 결과 림프관생성물질인 ‘베지에프-C(VEGF-C)’ 분비 증가로 암죽관이 비정상적으로 발아·증식해 지방 흡수 기능이 저하됐다. 반면 얍/태즈 발현을 억제하면 베지에프-C가 감소, 암죽관이 짧아져 지방 흡수 기능이 저하됐다. 소장 내 기질세포가 암죽관의 형태와 기능 조절에 핵심 역할을 한다는 의미다.

또 세포 1개의 유전체를 분석할 수 있는 단일세포 유전체 분석법을 이용해 베지에프-C 분비를 조절하는 새로운 기질세포군을 발견했다. 이들 세포에 소장의 수축·이완운동과 유사한 물리적 자극을 주면 얍/태즈가 활성화돼 베지에프-C 분비가 증가했다. 즉 소장의 주기적 운동이 기질세포의 얍/태즈 활성을 조절하고 베지에프-C 발현을 제어, 암죽관의 정상적인 형태와 기능을 유지하는 것이다.

홍선표 선임연구원은 “암죽관 주변 기질세포가 암죽관의 기능과 형태를 조절함을 밝혔다”며 “지용성 영양분 흡수 원리를 이해하여 지방 흡수 및 분해와 관련된 비만, 당뇨병 등 대사질환 치료에 중요한 이정표를 제시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국제학술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즈’ 8월 14일 온라인판에 게재됐다.

nbgkoo@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