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122077 1082020081462122077 08 0804001 6.1.17-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394403000 1597394412000

'경기력 폭발한 스맵!' KT, 초반부터 힘차이 뽐내며 '1세트 승리' [LCK]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최지영 기자] KT가 1세트를 가볍게 가져가며 기세를 탔다.

14일 서울 종로 롤파크에서는 '2020 LCK 서머 스플릿' 9주차 설해원 대 KT의 경기가 열렸다.

이날 설해원은 '익수' 전익수, '플로리스' 성연준, '케이니' 김준철, '트리거' 김의주, '미아' 최상인이 등장했다. KT는 '스맵' 송경호, '보노' 김기범, '유칼' 손우현, '에이밍' 김하람, '투신' 박종익이 나왔다.

1세트에서 설해원은 나르, 에코, 세트, 애쉬, 블리츠크랭크를 선택했다. KT는 오공, 니달리, 사일러스, 케이틀린, 바드를 골랐다.

3분 상체 싸움이 일어났다. 스맵의 대활약으로 KT가 대승을 거뒀다. 동시에 봇에서도 전투가 일어났다. 에이밍이 미아를 잡았고 텔로 넘어온 스맵에 트리거까지 죽였다.

6분 KT는 봇 주도권을 활용, 첫 번째 대지용을 차지했다. 9분 설해원의 반격도 이어졌다. 플로리스는 팀원과 떨어진 투신을 포착, 킬을 기록했다.

12분 KT는 손쉽게 두 번째 바다용을 챙겼다. 13분 잘 큰 플로리스는 레드 지역에 있던 에이밍을 끊어내며 역전의 발판을 만들었다.

17분 중요한 세 번째 화염용이 등장했다. KT는 미드에 전령을 풀며 압박을 시도했다. 그대로 용까지 차지한 KT는 드래곤 3스택을 쌓았다.

22분 영혼이 걸린 용이 등장하기 전 봇에서 대규모 한타가 펼쳐졌고 KT가 승리를 하며 용 주도권을 가져갔다. 드디어 화염용이 출현, KT가 4킬을 올리며 바론까지 획득했다.

25분 바론을 먹은 KT는 용으로 직진, 설해원이 이를 덮쳤지만 그대로 당했다. KT는 화염용 영혼은 물론, 미드 억제기까지 파괴했다.

27분 유칼의 이니시로 밀고 들어간 KT는 봇 억제기를 파괴했다. 한 발 물러난 KT는 31분 두 번째 바론을 치면서 싸움을 걸었다. 압살한 KT는 그대로 넥서스까지 진격하며 게임을 끝냈다.

엑스포츠뉴스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사진= 엑스포츠뉴스DB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