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119582 0432020081462119582 05 0501001 6.1.17-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389654000 1597389940000

역도 중량급 기대주 황상운, 남자 최중량급 한국 주니어新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남자 역도의 중량급 유망주 황상운(20세·한국체대)이 한국 주니어 신기록을 세웠습니다.

황상운은 14일 강원도 양구군 용하체육관에서 열린 전국실업역도선수권·춘계대학선수권대회 남자 최중량급(109㎏ 이상)에서 인상 178㎏, 용상 227㎏, 합계 405㎏을 들어 용상과 합계에서 한국 주니어 신기록을 바꿔놨습니다.

국제역도연맹은 2018년 11월 열린 세계역도선수권대회부터 새로운 체급 체계를 만들었고, 세계기준기록을 발표했습니다.

대한역도연맹도 한국기준기록표를 만들었고, 한국 주니어 남자 최중량급 한국 주니어 기록을 인상 181㎏, 용상 223㎏, 합계 401㎏으로 정했습니다.

용상에서는 송영환이 지난해 6월 역도선수권에서 224㎏을 들어 기준기록을 넘어섰습니다.

그러나 합계에서는 401㎏ 이상을 든 주니어 선수가 없었습니다.

이날 황상운은 용상 3차 시기에서 227㎏을 들어 이 부문 한국 주니어 기록을 작성하며, 합계 신기록까지 세웠습니다.

황상운은 지난해 10월 평양에서 열린 2019 아시아 유소년·주니어 역도선수권 대회 남자 109㎏급에서 인상 170㎏, 용상 206㎏, 합계 376㎏으로 세 부문 모두 1위를 차지했습니다.

1년 사이 체중을 121㎏까지 불려 체급을 올린 황상운은 합계 기록도 405㎏까지 끌어올렸습니다.

(사진=연합뉴스)
권종오 기자(kjo@sbs.co.kr)

▶ SBS 뉴스, 네이버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 [마부작침] '의원님 식당'에서 몰아 쓴 1,300만 원
▶ 더 깊은 인물 이야기 '그, 사람'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