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118763 0182020081462118763 01 0104001 6.1.17-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false false false 1597388325000 1597993701000

"이런 법무장관 보지도 듣지도 못해"…`추미애 탄핵` 靑청원 20만명 돌파

글자크기
추미애 법무부 장관 탄핵을 골자로 한 청와대 국민청원이 지난달 14일 올라와 지난 13일 오후 4시30분 기준으로 21만명을 넘은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 국민청원은 청원글에 20만명의 동의가 구해지면 정부 측 관계자가 답변을 하기로 했다.

해당 청원글의 청원인은 "추 장관을 탄핵시켜달라"며 "이러다가 문재인 대통령 위신과 온 국민을 무시하고, 마치 자기가 왕이 된 듯 '검사장 및 검찰총장을 거역한다'며 안하무인 (행보를 보여주고 있다)"고 청원 사유를 밝혔다.

이어 "역대 저런 법무부 장관을 보지도 듣지도 못했다"며 "그래서 이번 기회에 탄핵을 청원한다"고 부연했다.

문제는 추 장관 탄핵을 골자로 한 또 다른 청와대 국민청원이 지난달 23일 올라와 14일 오전 7시30분을 기준으로 20만명의 동의를 구했다.

또 다른 청원글의 청원인은 "추 장관이 법치가 아닌 정치를 한다"며 "추 장관은 검찰에 보복성 인사를 단행했다. 수사 의사결정권을 가진 사람들을 친정부 성향 인물들로 교체해 검찰의 정치적 중립을 훼손했다"고 설명했다.

일각에서는 장관의 해임은 임명권자가 결정하는 사안인 점에서 해당 청원의 답변을 청와대 측 관계자가 언급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편 국회에서는 야당 의원들 중심으로 추 장관 탄핵소추안을 올렸으나 본회의 때 부결됐다. 지난달 23일 여야는 국회 본회의를 열고 탄핵소추안을 재석 의원 292명 중 찬성 109명·반대 179명으로 추 장관 탄핵을 무산시켰다.

[우승준 기자 dn1114@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