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115748 0112020081462115748 03 0305001 6.1.17-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383100000 1597383143000

대웅제약, 브라질에 860억원 규모 '펙수프라잔' 수출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최태범 기자]

머니투데이


대웅제약의 위식도역류질환치료제 '펙수프라잔'(Fexuprazan)이 중남미 최대 시장인 브라질에 진출한다.

14일 대웅제약에 따르면 브라질 현지 제약사 이엠에스(EMS)와 펙수프라잔 수출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수출계약 규모는 기술료를 포함하면 총 7300만달러(약 860억원) 규모다. 올해 초 체결한 멕시코 계약을 합하면 대웅제약이 중남미에서 펙수프라잔에 대해 체결한 계약은 총 1억2300만달러(약 1460억원)에 달한다.

계약에 따라 대웅제약이 제품을 공급하면 EMS는 현지 허가권과 판매권리를 갖는다. EMS는 브라질 1위 제약사로 현지 병·의원의 90%를 커버하는 영업망을 보유하고 있다.

펙수프라잔은 위벽에서 위산을 분비하는 양성자펌프를 차단하는 기전을 갖는 '칼륨-경쟁적 위산분비억제제'(P-CAB) 제제다.

박현진 대웅제약 글로벌사업본부장은 "이번 브라질 계약은 중남미 시장에서 펙수프라잔의 제품력을 멕시코에 이어 다시 한번 인정받은 성과"라며 "펙수프라잔은 미국과 중국 임상 진입을 앞두고 있으며 향후 중남미, 중동 등 전 세계로 시장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했다.

최태범 기자 bum_t@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