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115170 0582020081462115170 05 0506002 6.1.17-RELEASE 58 스포츠월드 50993684 false true false false 1597382072000 1597382101000

프로축구연맹, 2020 1차 ‘K리그 아카데미-회계 과정’ 개최

글자크기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월드=최원영 기자] 한국프로축구연맹이 12일부터 13일까지 이틀간 온라인 화상 강의 형태로 ‘2020 1차 K리그 아카데미 Accounting 과정’을 개최했다.

이번 과정은 각 구단 회계 실무자의 역량 강화와 연맹-구단 회계 담당자 간 교류를 통한 정보공유 등을 목적으로 마련됐다. K리그 22개 구단 회계 담당자 46명이 참가했다.

12일에는 ‘국세청 예규를 통한 3대 세법 중심의 세무관리’를 주제로 영화조세통람 한성욱 자문위원의 강의가 진행됐다. 한성욱 위원은 ▲프로선수 후원계약에 따른 소득 구분과 처리 방법 ▲프로선수 계약금과 관련한 수입금액 귀속 시기와 원천징수 방법 ▲유소년 축구 교실 회비의 교육비 세액공지 대상 여부 등 구단 회계처리 실무에 도움이 되는 유익한 내용을 전했다.

13일에는 세무회계여솔의 방준영 대표세무사가 ‘외국인 선수와 세금 이야기’라는 주제로 외국인선 수의 소득세 원천징수 처리 방법 등에 관한 강의를 진행했다. 이어서 삼정KPMG의 김규림 이사의 ‘경제에 울리는 경고음, 부채 리스크와 코로나 쇼크’ 특강을 통해 대내외 경제 상황을 분석했다. 연맹의 임동환 마케팅팀장(회계사)은 올해 주최단체지원금 사용 및 정산 관련 안내 및 질의응답을 통해 과정을 마무리했다.

연맹은 올해 10월에는 2차 Accounting 과정을 진행해 K리그 구단들의 회계 업무 효율성과 투명성 제고를 돕기로 했다.

연맹은 이번 회계 과정을 포함해 지난 2013년부터 K리그 전 구성원을 대상으로 직급별, 분야별 맞춤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K리그 아카데미 사업을 지속 시행해오고 있다. 마케팅, PR, HR 등 총 13개의 과정을 운영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언택트 시대에 맞춰 온라인 교육을 도입해 실시하고 있다.

yeong@sportsworldi.com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